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칸영화제 한국 첫 남우주연상 송강호 "한국 영화팬들께 영광을"

05-29 09:58

(서울=연합뉴스) 송강호가 칸국제영화제에서 최고 연기상을 받으며 한국의 '국민배우'를 넘어 세계적 스타 반열에 올라섰습니다

송강호는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열린 제75회 칸영화제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 수상자로 호명됐는데요.

한국 남자 배우가 이 부문 상을 받은 것은 처음입니다.

송강호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 옆자리에 앉은 강동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포옹한 뒤 무대로 걸어갔습니다.

송강호는 불어로 "메르시 보꾸(대단히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한 뒤 "너무너무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위대한 예술가 고레에다 감독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함께 출연한) 강동원, 이지은, 이주영, 배두나씨에게 깊은 감사와 이 영광 나누고 싶다"며 "같이 온 사랑하는 가족에게 큰 선물이 된 것 같다. 이 트로피의 영광을, 영원한 사랑을 바친다"고 했습니다.

이어 "끝으로 수많은 대한민국 영화 팬들에게 이 영광을 바친다"고 말했습니다.

<제작: 김해연·김규비>

<영상: 칸영화제 공식 유튜브>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