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문 전 대통령 부부 퇴임 후 첫 투표…"유능한 일꾼 뽑히길"

05-27 16:34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전 대통령 부부가 퇴임 후 처음으로 27일 선거 투표를 했습니다.

문 전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이날 오전 경남 양산시 하북면주민자치센터 사전투표소를 찾아 투표했는데요.

문 전 대통령은 지난 10일 퇴임과 동시에 주소지를 하북면으로 옮겨 면민 자격으로 투표에 참여했습니다.

푸른색 재킷에 회색 바지 차림의 문 전 대통령은 투표 사무원들에게 "수고하십니다"라고 인사를 건넸습니다.

그는 이어 "장갑을 껴야 하느냐"고 묻기도 했고, 신분 확인 과정에서 "얼굴을 보여달라"고 하자 웃으며 마스크를 벗어 보이기도 했는데요.

사저 앞 반대단체 시위에 대한 입장을 묻는 말에 "예, 뭐 불편합니다"라고 짧게 답했습니다.

서울시장 및 경기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오세훈, 송영길, 김은혜, 김동연 후보도 이날 오전 가족과 함께 지역 내 사전투표장을 찾아 한 표를 행사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이봉준·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