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프로야구 KT, 새 외국인 타자 알포드 영입…라모스 대체

05-26 19:35


프로야구 KT가 발가락뼈 골절 부상으로 이탈한 헨리 라모스를 보내고, 대체선수 앤서니 알포드를 영입했습니다.


KT는 오늘(26일) "알포드를 총액 57만 7천달러, 우리 돈 약 7억3천만에 영입했다"고 밝혔습니다.


우투우타 외야수인 알포드는 2017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102경기에서 타율 2할 9리, 홈런 8개를 기록했습니다.


이번 시즌에는 피츠버그 소속으로 2경기 출전했으며 이달 초 방출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