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김건희 여사 조만간 봉하 찾는다…"권양숙 여사와 일정 협의중"

05-26 17:56

(서울=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를 조만간 예방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여사 측 관계자는 26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김 여사가 경남 김해 봉하마을을 방문해 권 여사와 만나려고 계획을 잡고 있다"라며 "날짜는 미정"이라고 밝혔는데요.

다른 관계자는 "김 여사가 오래전부터 권 여사를 직접 뵙고 싶어 했다"고 전했습니다.

지난 23일 노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에는 윤 대통령이 일정상 봉하마을로 내려가진 못했지만, 한덕수 국무총리와 김대기 실장, 이진복 정무수석 등이 추도식에 대거 참석했습니다. 또 김대기 비서실장을 통해 권 여사에게 친서를 전달했는데요.

권 여사도 당시 한 총리에게 "윤 대통령이 당선 후 전화도 주시고, 취임식에도 참석해줬으면 좋겠다고 말씀해서 감사하고, 취임식에 못 가서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노무현재단 관계자는 통화에서 "추도식 즈음 대통령 비서실로부터 김 여사가 노 전 대통령을 참배하고 권 여사를 찾아뵈었으면 한다고 공식 연락을 받았다"며 "김 여사 방문 일정을 협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대선 과정서 노 전 대통령에 대해 각별한 마음을 드러낸 바 있는데요. 지난 2월 5일 제주를 찾았을 때에는 제주 해군기지 건설을 추진한 노 전 대통령의 "고뇌와 결단을 가슴에 새긴다"며 잠시 울먹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해연·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