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40억 횡령' 새마을금고 직원…경찰에 자수

05-25 18:59


새마을금고에서 약 40억 원을 빼돌린 직원이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지난달 말, 송파중앙새마을금고 직원인 50대 여성 A씨를 횡령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입니다.


A씨는 지난 16년간 고객의 예금과 보험상품을 해지하고 돌려막아 약 40억 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습니다.


경찰은 피해자들이 이중 약 11억 원을 돌려받지 못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A씨는 또 상급자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횡령금의 구체적인 사용처와 함께 공범에 대해서도 조사 중입니다.

#새마을금고 #횡령 #금융권횡령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