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미국, 키이우 대사관 경비 특수부대 파견 검토 중"

05-23 16:54

(서울=연합뉴스) 공관 직원의 신변안전 문제로 3개월간 폐쇄됐던 우크라이나 키이우 주재 미국대사관이 지난 18일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그러나 미국 대사관은 러시아군의 미사일 사정권에 들어 있으며, 러시아군이 키이우를 향한 공습을 멈추지 않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미국은 대사관 방어를 위해 특수부대 파견을 검토 중입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2일(현지시간) 러시아군의 키이우 재진입 시 대사관 시설과 외교관 보호를 위해 특수부대원 수십 명을 보낼지, 혹은 즉각 출동할 수 있도록 일부 부대를 항시 대기시킬지 협의 중이라고 보도했는데요.

우크라이나 수도에 미군 병력이 진입하면 러시아가 이를 도발로 받아들일 소지가 다분하기 때문에 미 당국의 결단이 쉽지는 않은 상황이라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문관현·이혜란>

<영상 : 로이터·The U.S. Army 유튜브>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