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멸종위기 독수리 12마리 죽인 산불…방화범에 24년형

05-20 17:36

(서울=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 국유림에 산불을 내 멸종위기에 처한 대형 독수리(콘도르) 12마리를 죽게 한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카운티 재판부는 방화·동물 학대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반 고메즈(31)에게 징역 24년 형을 선고했다고 외신이 19일(현지시간) 전했습니다.

고메스는 2020년 8월 18일 캘리포니아주 빅서에 불을 내 집 10채와 콘도르 보호구역 80에이커(0.32㎢)를 파괴하고 콘도르 12마리를 죽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당시 산불은 무려 4개월 이상 지속되다 그해 12월 31일 꺼졌습니다.

캘리포니아 콘도르는 날개 길이가 최대 2.7m에 달하며 북미에서 가장 큰 육지새로 꼽힙니다.

캘리포니아주는 개체 수를 늘리기 위해 1980년대 초 야생 콘도르 22마리를 포획·사육한 뒤 1992년 로스 파드리스 국유림에 콘도르를 다시 풀어주기 시작했습니다. 현재 콘도르 개체 수는 사육·야생 상태 통틀어 500마리가 넘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제작 : 진혜숙 변혜정>

<영상 : 로이터·Pinnacles National Park 페이스북>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