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내일 한덕수 인준 표결…윤 대통령 "상식따라 잘 처리를"

05-19 20:58

[뉴스리뷰]

[앵커]

국회가 내일(20일) 본회의를 열고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표결에 부칩니다.

지명 47일, 새 정부 출범 열흘 만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의 '부결' 압박에 윤석열 대통령은 정면 돌파하겠다는 뜻을 시사했습니다.

방현덕 기자입니다.

[기자]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의 인준 표결을 하루 앞두고 윤석열 대통령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윤석열 / 대통령> "글쎄, 뭐 상식에 따라서 잘 처리해줄 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한 후보자에게 결정적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되는만큼, 인준에 찬성해달라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특히 대통령실은 인준 표결 전에는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어떤 조치도 없을거라 못박았습니다.

한 후보자 인준을 위해 정 후보자를 낙마시키는 정치적 거래는 하지 않겠단 뜻을 분명히 한 겁니다.

다만,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표결 결과에 따라 윤 대통령이 민주당에 '선물'을 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이 먼저 한 후보자 임명에 대승적으로 협조하면, 정 후보자의 자진 사퇴 방안 등을 검토할 수 있단 겁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민주당을 향한 '협치' 카드가 바로 한덕수 후보자라며, 인준이 부결될 경우 민주당이 지방선거에서 역풍을 맞을 거라고 말했습니다.

공식 선거전에 뛰어든 국민의힘도 지원 사격에 나섰습니다.

<권성동 / 국민의힘 원내대표> "민주당이 뚜렷한 이유를 제시하지 못하면서 인준 표결에 반대하는 것은 민주당 사전에 협치는 없다는 오만과 불통으로 비칠 뿐입니다."

당 일각에선 정 후보자의 자진 사퇴를 촉구하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총리 인준은 국회 재적의원 중 과반 출석, 과반 찬성으로 성사됩니다.

연합뉴스TV 방현덕입니다.

#윤석열 #한덕수 #인준 #과반 출석_과반 찬성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