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한동훈 법무 "정치검사? 지난 3년이 가장 심해"…야당 비판 일축

05-19 16:30

(서울=연합뉴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19일 이른바 '윤석열 라인'의 부활이라는 평가를 받는 검찰 인사와 관련해 "능력과 공정에 대한 소신을 기준으로 인사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 장관은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서 "검찰 인사가 납득하고 수긍할 인사라고 평가하느냐"는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한 장관은 검찰 인사에 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이 반영됐느냐는 질문에는 "법무부 장관은 대통령의 위임을 받아 검찰 인사를 한다"며 "대통령께 보고는 당연히 드려야 하는 절차"라고 말했습니다.

'윤석열 인사'가 아니냐는 질문에는 "현 정부의 인사"라고 받아쳤습니다.

한 장관은 김 의원이 '정치검사가 출세한다는 시중의 통념이 왜 있느냐'고 묻자 "지난 3년이 가장 심했다고 생각한다"며 "그런 과오를 범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할 생각"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의 협치가 '특수부 검사들과의 협치'라며 검찰 공화국이란 비판이 나온다는 김 의원의 질의에도 "저는 이미 검사가 아니고, 특수부 검사와 협치한다는 말에는 동의할 수 없다"며 "저는 대한민국은 국민이 주인인 민주공화국이라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제작 : 진혜숙·안창주>

<영상 : 국회방송>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