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뉴스포커스] 5·18 기념식…윤대통령, KTX로 광주행

05-18 11:30

<출연 : 최수영 시사평론가·김성완 시사평론가>

5·18 민주화운동 42주년 기념식이 잠시 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립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기념사에서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수록하자는 내용의 메시지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최수영 시사평론가, 김성완 시사평론가와 함께 관련 내용 짚어보겠습니다. 어서 오세요.

<질문 1> 오전 10시, 5·18 민주화 운동 42주년 기념식이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거행됩니다. '오월을 드립니다'라는 주제로 윤대통령과 여야 정치인, 그리고 사회 각계 인사들이 모여 약 55분간 진행되는데요. 먼저 42주년을 맞은 이번 기념식 의미부터 짚어주시죠.

<질문 2> 오늘 기념식에는 윤대통령은 물론, 윤대통령의 권유에 따라 각 부처 장관과 대통령실 수석비서관등, 그리고 국민의힘 소속 의원 거의 전원이라고 할 수 있는 100여 명이 함께 합니다. 과거 지도부 몇 명이 참석하거나, 보수성향 대통령이 참석과 불참을 반복했던 상황을 생각해보면, 말 그대로 전례 없는 상황이에요?

<질문 2-1> 새 정부 들어 처음 열리는 이번 기념식에 윤 대통령은 여당 의원 100여 명과 KTX 특별 열차를 타고 광주로 이동했습니다. 통상 전용헬기를 탑승하는 것 대신 고속철도를 이용한 건데, 어떤 배경일까요?

<질문 3> 윤대통령이 참모들과 여당 의원들을 대거 이끌고 광주를 찾으며 '통합'을 이야기하고는 있습니다만, 문제는 진정성이라는 지적도 나옵니다. 일각에서는 후보시절 있었던 '전두환 미화' 논란과 그에 이어진 '개 사과 논란' '폭탄주 논란'등을 거론하며 지방선거를 앞두고 '보여주기식 쇼'를 하는 것이라는 비판도 하고 있거든요?

<질문 4> 또 하나 눈길을 끄는 건 윤 대통령의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입니다. 보수 성향 대통령으로 처음이거든요. 그간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을 하느냐, 합창을 하느냐를 두고 정치권에 소모적인 논쟁이 있어왔는데요. 이번 윤 대통령의 제창 결정, 어떤 의미라고 보세요?

<질문 5> 윤대통령, 오늘 기념식에서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담겠다는 메시지를 낼 것으로 예상됩니다. 5·18 정신의 헌법 수록, 어떤 의미가 있다고 보십니까?

<질문 6> 여야 모두 5·18 정신의 헌법전문 수록에는 찬성입장을 보이고 있는 상황인데요. 민주당은 한 발 더 나아가, 관련 논의를 위한 헌정특위 구성까지 제안한 상황이거든요. 이번에는 개헌 논의에 속도가 붙을까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