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살인에 '데이트폭력' 지칭 이재명 소송, 측근이 변론

05-17 08:15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의 조카에게 살해당한 피해자 유족이 이 전 지사를 상대로 낸 소송을, 이른바 '변호사비 대납 의혹' 당사자인 측근 나승철 변호사가 맡았습니다.


이 전 지사 측은 조카의 살인 사건을 '데이트 폭력'으로 지칭한 데 대해 피해자 유족이 고통을 입었다며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나 변호사를 대리인으로 지정하는 위임장을 법원에 냈습니다.


나 변호사는 재작년 무죄가 확정된 이 전 지사의 선거법 위반 사건 변호인단 중 한 명으로 변호사비 대납 의혹을 받았습니다.


이 전 지사 부인의 이른바 '혜경궁 김씨' 사건을 무료로 변론해줬다는 의혹도 있습니다.


첫 재판은 다음달 9일 열립니다.

#나승철_변호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