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결별한 여친 집에 고기·꽃다발 스토킹 50대 집행유예

05-12 07:32


대구지방법원은 헤어진 여자친구를 지속해서 괴롭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0살 A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또 보호관찰과 40시간의 스토킹 범죄 재범예방 강의 수강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여자친구 B씨와 지난 1월 헤어졌지만 허락없이 B씨 집에 침입해 주거지 100m 이내 접근금지 잠정조치 결정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이후에도 10차례에 걸쳐 B씨 집 문 앞에 고기나 커피, 꽃다발 등을 두고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재판부는 "피해자와 그 부모가 상당한 고통을 겪었던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종합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