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연휴 첫날 맑지만 추위…영남 곳곳 건조특보

01-29 15:05


[앵커]

설 연휴 첫날인 오늘, 종일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영남 곳곳으로는 건조특보가 발효 중이어서 화재에도 주의해야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캐스터]

햇볕은 따뜻한데요. 공기가 차갑고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서 따뜻하게 입었는데도 춥습니다.

중부와 경북을 중심으로 한파특보가 또 한 차례 확대됐습니다.

지금 이 시각 서울의 기온은 영하 0.3도, 철원 영하 1도, 전주 2.7도 보이고 있습니다.

한낮에도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해서 종일 춥겠습니다.


오늘은 뚜렷한 눈비 소식 없이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대기는 갈수록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현재 동쪽지역과 전남에 건조특보가 확대, 강화됐고요.

특보가 내려져있지 않은 지역도 대기가 건조합니다.

화재사고에 주의해주시길 바랍니다.

월요일 밤에 수도권과 충남지역부터 눈이 시작되겠고요.

설 당일인 화요일엔 중부와 호남지역에 눈이나 비가 내리겠습니다.

이때 중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연휴 마지막 날인 수요일은 다시 맑은 하늘이 드러날 텐데요.

날이 추워서 내린 눈, 비가 얼어 길이 미끄러운 곳이 많겠습니다.

귀경길 미끄럼 사고에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추위 #한파특보 #건조특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