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지난해 경제성장률 4.0%…11년 만에 최고

01-25 09:18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에도 지난해 경제성장률이 1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실질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이 4.0%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6.8%를 기록한 2010년 이래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코로나19 재유행과 공급 병목현상으로 3분기 성장률이 0.3%에 그쳤지만 4분기에 1.1% 성장률을 보이면서 연간 성장률 4%대 성장에 도달했습니다.


항목별로는 민간소비와 수출 성장률이 각각 3.6%, 9.7%로 반등한 가운데, 설비투자는 8.3%, 정부소비는 5.5% 증가했습니다.

#GDP #코로나19 #수출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