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이재명, 눈물로 지지 호소…윤석열 "힘 통한 평화"

01-24 19:33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경기 지역을 두루돌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즉석 연설 중에는 눈물을 보이기도 했는데요.

자세한 소식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 듣겠습니다. 서형석 기자.

[기자]

네, 이틀째 경기 지역 순회에 나선 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수도권 30분 생활권"을 공약으로 내걸었습니다.

GTX 사업과 1기 신도시 재개발·재건축의 빠른 추진을 약속한겁니다.

정치적 고향 성남을 찾아서는 지지를 호소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는데요.

이 자리엔 이낙연 전 대표도 깜짝 등장해 지원 역할을 톡톡히했습니다.

이에 앞서 이 후보는 또 대국민 사과를 하며 큰 절을 올리기도 했는데요.

스스로 '내로남불'이란 단어까지 써가며 민주당이 공정 면에서 부족했고, 인재채용도 폭이 넓지 못했다고 반성했습니다.

김영진 사무총장과 정성호 의원 등 이 후보의 측근 그룹인 '7인회'는 이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돼도 임명직을 일절 맡지 않겠다고 선언해 인적 쇄신에 불을 지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외교·안보 공약을 발표했죠.

[기자]

네, 최근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 속에 있던 공약 발표였는데요.

현정부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는 완전히 실패했다"고 평가한 윤 후보는 남북정상회담도 '정치 쇼'에 불과하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북핵과 미사일에 대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힌 윤 후보는 말 뿐 아닌 힘을 통한 평화를 강조했습니다.

이어 완전한 비핵화로 공동 번영의 한반도를 이루고 통일도 국민 합의에 기초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한편 배우자 김건희씨의 이른바 7시간 녹취파일 폭로와 관련해 여진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도 "녹취록에 의해 상처받은 분들에게 공인 입장에서 늘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지역언론인 토론회에 참석해 불평등에 고통받는 시민들 곁에서 더 헌신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고, 2박3일 부울경 지역을 순회한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원전산업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codealpha@yna.co.kr)

#원팀 #무속 #힘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