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청주 배터리 공장서 불…1명 사망·3명 부상

01-22 09:28


[앵커]

어제(21일) 오후 충북 청주에 있는 한 2차전지 공장에서 큰 불이 발생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한때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을 벌였는데요.

안타깝게도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습니다.

이호진 기자입니다.

[기자]


공장 건물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 오릅니다.

잠시 뒤 폭발과 동시에 불길이 치솟습니다.

바라보던 사람들도 크게 놀랍니다.

<현장음> "어떡해, 어떡해"

충북 청주 오창읍 에코프로비엠 공장에서 불이 난 건 21일 오후 3시쯤입니다.

소방당국은 이 공장 4층 전기보일러실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이성용 / 청주동부소방서 예방안전과장> "4층 보일러실 부근에서 최초 화재 및 폭발이 나서 4층 바닥이 일부 붕괴되서 3층 일부가 소실되고 3-5층까지 연소 확대가 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소방 당국은 초반에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가 30분 뒤 2단계로 격상해 진화 작업에 나섰습니다.

불은 화재 발생 4시간 15분 뒤쯤 완전히 꺼졌지만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습니다.

처음 화재가 발생했을 당시 이 건물 내부엔 4명이 고립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동시에 2명은 자력으로 탈출했고, 1명은 구조됐습니다.

하지만 30대 남성 직원 1명이 끝내 탈출하지 못하고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사망자는 4층에서 작업하던 30대 남성으로 확인됐습니다.


탈출하거나 구조된 인원들도 크고 작은 부상을 당했습니다.

4층에서 뛰어 내려 탈출한 1명은 중상을 입었고, 나머지 2명도 경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이 공장에는 화재 당시 40명 안팎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었는데, 스프링클러도 작동하고 화재경보도 울려, 대부분이 대피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이호진입니다. (jinlee@yna.co.kr)

#청주공장화재 #4명사상 #폭발 #에코프로비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