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청주 배터리공장 불…3명 부상·1명 고립 추정

01-21 17:17


[앵커]

오늘 오후 충북 청주에 있는 한 자동차 배터리 공장에서 큰 불이 발생했습니다.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로 격상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는 중입니다.

지금까지 부상자는 3명에 달하고 다른 1명은 고립돼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데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한상용 기자.

[기자]

네. 화재가 발생한 시간은 오늘 오후 3시쯤입니다.

충북 청주시 오창읍에 있는 한 자동차 배터리 제조 공장에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2차 전지 소재 기업인 에코프로비엠의 청주공장입니다.

불이 난 공장에서 뿜어져 나온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으면서 수 km 떨어진 곳에서도 목격되고 있습니다.

인근 공장 직원이 촬영한 영상에서는 건물에서 '펑' 하는 소리와 함께 검은 연기가 피어올랐고 이후 불꽃이 튀는 장면도 확인됐습니다.

이번 화재로 인해 1명이 중상, 2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부상자들은 공장 내부에 있다 대피했거나 구조된 직원들인데요.

하지만 다른 1명은 여전히 고립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소방 당국은 1차 수색을 벌였지만 고립된 직원을 아직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방 당국은 대응 1단계 발령을 내렸다가 약 30분 뒤 2단계로 상향해 인근 소방서 인력과 장비까지 동원, 진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소방 인력 100여명, 장비 30여대가 투입돼 진화를 하고 있지만, 유독 가스와 연기가 심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소방 당국은 인근 지역의 무인 방수차 지원을 받아 불을 끄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화재를 진압하는 대로 정확한 화인을 파악할 방침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들어오는 대로 다시 알려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글로컬뉴스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청주배터리공장 #화재 #에코프로비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