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파우치 "오미크론 엔데믹 전환점 될지 예측 어려워"

01-18 09:59


미국의 전염병 전문가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 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오미크론 변이가 코로나19 사태의 마지막 대유행이라고 예측하기는 아직 이르다"고 밝혔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현지시간 17일 세계경제포럼에서 "기존 변이의 면역 반응을 회피하는 또 다른 변이가 나타나지 않을 때만, 오미크론 변이가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어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엔데믹, 즉 토착병 수준으로 사회에 남아있을 것"이라며 "이는 사회에 차질을 일으키지 않는 수준으로 존재한다는 의미"라고 덧붙였습니다.

#앤서니 파우치 #오미크론 #엔데믹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