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생활날씨] 내일 출근길 맹추위 계속…빙판길 주의

01-17 22:41


또다시 강해진 찬바람과 함께 곳곳에 눈도 내린 하루였습니다.

지금도 일부 내륙에는 약하게 눈발이 날리고 있는데요, 밤사이 눈구름은 모두 동해상으로 빠져나가겠고요, 이번에는 큰 눈이 쌓이는 곳도 많지 않겠습니다.

다만, 추위 속에 적은 눈이라도 그대로 얼어붙을 수 있기 때문에 빙판길 안전사고에 유의하셔야겠고요.

동시에 한파 대비도 계속해 필요하겠습니다.

내륙을 중심으로는 한파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내일 출근길 서울 영하 10도, 한파경보가 내려진 강원도 대관령은 영하 17도까지 곤두박질치겠고요, 체감상 더 춥게 느껴지겠습니다.

내일 낮에도 내내 영하권에 머물겠고, 강추위는 주 중반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절기상 '대한'인 목요일 낮부터, 찬바람은 서서히 잦아들겠습니다.

이처럼 이번 추위도 제법 길게 가기 때문에 건강 잘 챙기셔야겠습니다.

한편, 내일 하늘은 쾌청하겠습니다.

미세먼지 걱정도 없을 텐데요, 단, 대기는 많이 메말라 있고요, 길게는 2주 이상 건조특보가 지속 중인 곳도 있습니다.

동해안으로는 건조경보가 발효 중입니다.

모레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또 한 번 충청도와 호남에 눈·비구름이 영향을 주겠고요, 밤사이에는 동해안 쪽에 눈·비 소식 나와 있습니다.

생활날씨였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한파특보 #추위 #건조특보 #눈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