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미 국방부 "한중관계 존중…미중 사이 선택하란 것 아냐"

12-07 13:52


미국 국방부는 한국이 중국과 현실적으로 이웃 국가라면서 한중관계를 존중한다고 밝혔습니다.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은 현지시간 6일 브리핑에서 "우리는 각국에 미국과 중국 가운데 선택을 하라고 하는 게 아니다"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또 "인도태평양에 대한 우리의 접근은 중국이나 어떤 나라를 억누르려는 게 아니다"면서 "다만, 중국은 중국의 관점에 더 맞는 정책과 방향으로 움직이려고 각국을 강압하고 겁을 주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