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휴일 전국 쾌청…내일도 맑고 큰 추위 없어

12-05 16:03


[앵커]

휴일인 오늘 낮동안 큰 추위 없겠고, 하늘은 맑겠습니다.

동해안 지역은 건조특보가 이어지고 있어, 불씨 관리를 철저하게 해주셔야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한가현 캐스터.

[캐스터]

얼굴에 닿는 바람결이 부드럽습니다.

옷차림을 두껍게 하지 않아도 큰 추위가 느껴지지 않는데요.

이렇듯 낮동안은 비교적 온화하겠지만, 해가 지면 기온이 크게 떨어져 춥겠습니다.

휴일인 오늘 전국 하늘이 맑게 드러났습니다.

미세먼지 없이 공기도 청정한데요.

한낮기온 서울 8도, 광주와 대구 11도 등, 전국 10도 안팎으로 예년 이맘때보다 포근하겠습니다.

맑은 하늘 속에, 동해안의 대기는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동해안 지역을 따라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고요.

화재 사고가 크게 날 가능성이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다행히도 모레 화요일, 동해안 지역에 비 예보가 나와 있어서 대기의 건조함을 달래줄 거로 보입니다.

월요일인 내일은 오늘보다 추위가 덜하겠습니다.

서울 0도, 부산 7도 등 영상권에서 출발하는 곳들이 많겠고요.

낮기온도 오늘보다 3도 안팎 높겠습니다.

전국이 대체로 맑고 낮동안 공기질도 좋겠지만, 내일 밤부터는 경기 남부와 충청지역은 미세먼지농도가 높게 나타나겠고요.

중부 서해안에는 밤사이 약한 비가 지나겠습니다.

이번 주는 큰 추위는 없겠지만, 일교차가 심하겠습니다.

건강 잘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