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출근길 천둥, 번개 동반 비…오후부터 찬바람

11-30 07:52


[앵커]

출근길 곳곳에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오늘 전국에 요란한 비와 함께, 오후부터는 눈이 날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내일은 다시 영하권 추위가 찾아올텐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네, 오늘은 전국에 요란한 비소식 나와 있습니다.

화면으로 보시다시피 현재 서울에도 비가 쏟아지고 있는데 이 빗줄기가 제법 굵은 편입니다.

출근길에 교통체증이 우려되기 때문에 오늘은 평소보다 조금 더 시간을 넉넉하게 두고 나오셔야겠습니다.

서해상에서 유입된 비구름이 지금 빠른 속도로 이동을 하고 있고요.

서쪽지방은 물론 일부 강원도와 영남 일부 지역까지 비를 뿌리기 시작했습니다.

차츰 비는 전국적으로 확대가 될 텐데 특히 출근길에는 서쪽지방에 강하게 집중이 되겠고요.

낮부터는 동쪽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와 남해안에 최대 60mm. 그 밖의 전국은 5~40mm가 되겠습니다.

기온이 떨어지는 오후부터는 눈으로 바뀌어 내리기도 할텐데요.

강원산지와 제주산간에 최대 7cm의 제법 많은 눈이 예보됐고요.

그 외 내륙에도 1~3cm의 눈이 쌓이겠습니다.

오후부터는 찬바람도 점차 강해지겠습니다.

지금 이 시각 서울 6.8도인데요.

오늘 낮에는 10도에 그치겠고, 내일과 모레 아침에는 영하 4도의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찬바람을 잘 막아줄 수 있는 옷들을 미리 꺼내두셔야겠고요.

충청이남은 내일까지 눈이나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