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문대통령 "일상회복 이전으로 후퇴 안돼…단합해야"

11-29 19:45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단계적 일상회복에서 후퇴할 수 없다면서 단합된 대응을 주문했습니다.

4개월 만에 코로나19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이 같이 말했는데요.

이광빈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환자가 증가하고 있지만, 일상회복을 되돌려 과거로 후퇴할 수 없다며 총력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지금까지 겪어보지 못한 위기가 될 수도 있는 만큼 어느 때보다 큰 경각심과 단합된 대응이 필요합니다."

문 대통령은 4주간의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하겠다면서 추가 백신 접종이 핵심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관계 당국에 추가 접종이 신속히 이뤄지도록 해달라고 독려했습니다.

국민을 상대로도 3차 접종까지 해야 기본접종이 완료된 것으로 생각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소아 청소년 감염이 늘어나는 것을 우려하면서 10대 청소년의 접종 속도를 높이고 5세에서 12세 아동 접종에 대해서도 신속하게 검토해달라고 지시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우리 아이들의 안전한 등교 수업을 위해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백신의 효과와 안전성을 충분히 설명하고, 학교로 찾아가는 접종 등 접종의 편의를 높이는 방안을…"

이어 문 대통령은 최근 등장한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에 대해서도 국내 유입을 빈틈없이 차단해달라고 주문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병상과 의료 인력 등 의료체계의 지속가능성 확보는 전적으로 정부 책임이라며 위중증 환자 치료와 재택 치료에 공백이 없도록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