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현장연결] 이재명 '매타버스' 호남 2일차…취재진과 '즉석문답'

11-27 14:43


3박 4일 일정으로 출발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의 매타버스 오늘도 호남을 누비고 있습니다.

이 후보 조금 전 전남 강진에서 농민들과 국민 반상회 일정을 마치고 현안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직접 답변할 예정인데요.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경기도의 농민기본소득일 겁니다,농촌이 아니고.

농민기본소득은 농촌기본소득하고는 좀 달라서 농업에 종사하는 분 개개인을 지원하는 예산입니다.

그리고 아마 이 현지에 호남지역에서 주로 하고 있는 농민수당은 농가 단위 지원이기 때문에 좀 차이가 있다고 미리 말씀드리고요.

지금 농촌기본소득은 특정 면 단위 하나를 골라서 시범사업 하려고 하는 것이어서 그건 우리가 말하는 농민기본소득과는 또 다릅니다.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모두를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대상이 좀 많다는 차이가 있습니다.

지금 아마 경기도에서 우리 기자께서 물어보신 예산 삭감 문제는 농민기본소득 예산에 관한 것입니다.

그런데 어차피 농민기본소득은 경기도 전역을 대상으로 한 게 아니고 경기도 지역 중에서 희망하는 시군에 한정해서 하고 있기 때문에 그게 일단은 희망하는 시군에 선정이 되고 집행하는 과정에서 부족하면 늘리고 또 남으면 어차피 삭감해야 되기 때문에 실제 집행에는 문제가 없을 걸로 지금 보고 있습니다.

이순자 씨 얘기는 앞뒤를 보면 사과하는 건지 아닌지 잘 모르겠어요.

특히 이분 전두환 씨가 제일 문제 되는 부분은 재임 중의 행위보다는 재임 과정에서 벌어진 소위 쿠데타와 학살 문제 아니겠습니까?

그런데 지금 같은 날 전두환 씨가 사망하던 날 극단적 선택을 해 버린 광주 시민군 이광영 씨 얘기를 여러분도 아실 겁니다.

전두환 군사반란 세력에 의해서 허리에 총을 맞고 평생 반신불수로 견디기 어려운 고통을 계속 겪다가 결국 그 고통 때문에 극단적 선택을 해버린 날이 하필이면 전두환 씨가 사망한 날입니다.

이거 사람을 정말로 자기의 개인적 목적을 위해서 사람을 수백 명씩 학살하고 국가헌정 질서를 파괴한 사람은 평생 호의호식하다가 천수까지 누리지 않았습니까?

그런데 그 사람 때문에 반신불수가 돼서 평생 고통 속에 산 사람은 극단적 선택을 했습니다.

이게 같은 날 벌어진 일인데 정말로 사과하는 마음이 눈곱만끔이라도 있으면 저는 광주 이광영 시민군에 대해서 한마디라도 했을 것 같습니다.

찾아보지는 못할지언정 미안하다는 말을 했어야 되는 것이 아니냐라는 생각이 드는데.

그 점으로 보면 역시 여전히 전두환 씨가 생전에 취했던 태도처럼 내가 뭘 잘못했냐, 심지어 나는 그런 일 없다, 나 아무 잘못 없다.

이런 태도인 것 같습니다.

그런데 전두환 씨가 아니었으면 그들은 왜 죽었겠습니까?

그들은 왜 부상을 당해서 평생 장애인이 됐겠습니까?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고 마지막 순간에서도 저는 광주시민들, 우리 국민들을 우롱하는 발언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이소영 / 더불어민주당 의원]

농촌정책 관련해서 혹시 추가로 질문하실 분 계시면 질문을 좀 더 받겠습니다.

[기자]

농촌 정책은 아닌데요.

호남 방문 중이시니까.

호남 다녀보니까 이낙연 대표에 대해서 말씀하시는 분들이 많아서요.

사실 보도에서는 이낙연 대표 동행을 요청했는데 다른 일정이 있어서 못 오셨다고 했는데요.

혹시 다음 호남 일정에서 같이 보는 것을 기대할 수 있을까요?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저희가 요청을 했어요?

저희가, 제가 전화는 드렸습니다.

전남 광주 일대에 간다 이렇게 말씀만 드렸고요.

원래 잡힌 일정이 있다고 말씀하셨고요.

저희는 이게 일정을 최근에 잡은 일정이라서 미리 조정을 하지 못했고 다음에는 아마 같이 할 기회가 얼마든지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