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아들 50억 퇴직금' 곽상도 소환…알선수재 혐의

11-27 11:10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아들 50억 퇴직금' 의혹을 받는 곽상도 전 의원을 소환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오늘 오전 10시부터 곽 전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비공개 소환해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곽 전 의원은 화천대유가 하나은행과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데 도움을 준 대가로 아들을 화천대유에 취업시키고 이후 아들의 퇴직금 등 명목으로 50억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화천대유가 참여한 하나은행 컨소시엄이 무산될 위기에 처하자 곽 전 의원이 대학후배인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의 부탁을 받고 하나금융 측에 영향력을 행사했다고 의심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