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휴일까지 영하권 추위…동해안 건조특보 확대

11-26 08:57


추위가 어제 하루 쉬어 가더니 다시 기세를 올리고 있습니다.

오늘 나오실 때는 옷차림 든든하게 하셔야겠습니다.

어제보다 날이 많이 추워졌습니다.

오늘 최저기온 자세하게 살펴보면 서울은 영하 0.5도, 파주 영하 6.2도 등에서 출발하며 다시 겨울 추위가 찾아왔는데요.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한다면 5도 이상 떨어진 곳도 있습니다.

여기에 찬바람이 강하다 보니 체감상 느껴지는 날은 더 추운데요.

영동해안지역에 내려져 있던 건조특보는 그 밖의 동해안으로 확대됐습니다.

주말 동안 산행 계획하시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건조한 날씨 속에 찬바람이 불씨를 실어나를 위험이 굉장히 높으니까요.

화재 사고 예방에 각별히 신경 쓰시기 바랍니다.


주말인 내일과 일요일 모두 하늘빛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아침에 영하권의 추위가 이어지는 만큼 건강관리에 유의하셔야겠고요.

이후 월요일에 기온이 반짝 오르긴 하는데, 바로 뒤이어 비나 눈이 내리고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강하다 보니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