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친누나 살해유기' 20대, 2심도 징역 30년

11-26 08:25


친누나를 살해한 후 시신을 농수로에 유기한 혐의로 기소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법은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27살 A씨에게 1심과 같은 징역 30년을 선고했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을 장기간 사회로부터 격리해 진심으로 참회하고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게 할 필요가 있다"며 "1심 형량이 너무 무겁거나 가볍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해 12월 19일 오전 인천의 한 아파트에서 누나인 30대 B씨를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뒤 농수로에 버린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