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박수현 "종전선언, 한미간 이견이란 해석에 반대"

10-28 13:07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종전선언 논의 등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와 관련해 "너무 성급한 기대를 하는 것도 옳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박 수석은 YTN 라디오에 출연해 "남북문제든 북미문제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가야 할 길은 굉장히 조심스럽고 단계적이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다만 종전선언 논의 과정에서 한미간 입장차가 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는 "설리번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의 발언은 당연한 이야기 아니겠느냐"며 "다소 시각차가 있을 수 있지만, 그것을 이견이라고 해석하는 것은 반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