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음주 추돌사고' 리지 1심 벌금 1,500만원

10-28 12:33


음주운전을 하다 차량 추돌사고를 낸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리지가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28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리지에게 벌금 1,5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교통사고를 내 피해자에게 상해를 입혔고 음주 수치도 높아 이에 맞는 처벌이 필요하지만, 초범이고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고려했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리지는 지난 5월 서울 강남구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앞서가던 택시를 들이받아 기사를 다치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