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조수미 이름 딴 국제 성악콩쿠르 생긴다

10-28 08:29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의 이름을 딴 성악 전문 국제 콩쿠르가 생깁니다.


소프라노 조수미는 연합뉴스와 전화 인터뷰를 통해 2023년 프랑스에서 '조수미 국제 성악 콩쿠르'가 출범한다고 밝혔습니다.


프랑스의 유서 깊은 고성을 무대로 내후년 여름 첫 대회가 개최될 예정으로, 재능있는 신진 성악가의 등용문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