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문대통령 "마지막까지 위기극복 전념…일상·경제회복 최선"

10-25 11:58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마지막까지 위기 극복에 전념하며 완전한 일상 회복과 경제 회복을 이루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회에서 진행한 2022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에서 "임기 6개월을 남기고 마지막 시정연설을 하게 돼 감회가 깊다"며 이같이 밝혔는데요.

문 대통령은 우선 "임기 내내 국가적으로 위기의 연속이었고, 지난해부터는 코로나 대유행에 맞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 경제와 민생을 지키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했다"며 "백신 접종은 늦게 시작했지만, 국민 참여로 접종 완료율 70%를 넘어 세계 최고 수준의 접종률을 달성했다"고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1월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을 본격 시행한다"며 "방역 조치로 어려움이 컸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의 영업도 살아나고 등교수업도 정상화된다. 취약계층 돌봄 문제도 해소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다만 "코로나와 공존을 전제로 방역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며 일상 회복으로 나아갈 것"이라며 "마스크 쓰기 등 기본적 지침은 유지하며 지속가능한 체계로 전환할 것"이라고 밝혔는데요.

경제회복에 대해서는 "선진국 가운데 코로나 위기 이전 수준을 가장 빨리 회복했다. 고용에서도 지난달 위기 이전 수준의 99.8%까지 회복했다"며 "경제는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고 신용등급은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도 "아직 경제회복의 온기를 느끼지 못하는 분들이 많다"며 "정부는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포용적 회복을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는데요.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제작 : 문관현·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