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장관님, 싸움해 보셨나"…국감서 농담 질의 해프닝

10-22 11:43

(서울=연합뉴스) 학교폭력 문제를 질의하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장에서 주무 장관과 여당 중진의원이 여당 초선의원 농담성 발언에 속기록 삭제를 요청하는 해프닝이 벌어졌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21일 문체위 종합감사에서 황희 문체부 장관에게 "학교 다닐 때 싸움해 보셨나", "친구 괴롭힌 적은 있나"라고 돌발 질문을 던졌습니다. 황 장관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네"하고 짧게 답변했는데요.

임 의원은 이어 같은 당 소속 정청래 의원을 향해 "학교 다닐 때 싸움도 진짜 많이 하고 친구도 많이 괴롭혔다고 한다"고 돌직구를 날렸는데요.

임 의원 발언에 민주당 의원들과 보좌진은 웅성거리기 시작했고, 급기야 정 의원이 "왜 이러나"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습니다.

정 의원은 나아가 이채익 문제위원장에게 오해의 소지가 있다며 속기록 삭제를 요청했습니다.

임 의원은 질의를 마무리하면서 "어디까지나 농담으로 한 말"이라고 물러서면서 "진심으로 받아들이지 않기를 바라고, 속기록에서도 삭제를 요청한다"고 밝혔는데요.

문체위가 해당 발언을 속기록에서 삭제하면서 '학폭 질의'는 해프닝으로 마무리됐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문관현·김도희>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