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日외무상, 미쓰비시重 자산매각 명령에 "韓정부에 항의" 09-28 17:25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은 일제 징용 노동자 배상 소송과 관련한 한국 법원의 미쓰비시중공업 자산 매각 명령에 "극히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모테기 외무상은 오늘(28일)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관련 질문에 대해 한국 정부에 "항의했다"며 이런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주일 한국대사관 차석 공사를 외무성으로 초치해 즉시 적절한 대응을 강구할 것을 강하게 요구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장관 역시 "한국 측이 기업 자산의 현금화는 피해야 한다는 일본의 입장을 인식하고 있으면서도 법원의 매각 명령이 있었던 것은 극히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