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혁신도시 특공 아파트 줬더니…30%는 '먹튀' 09-26 13:18


혁신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으로 집을 분양받은 공공기관 임직원 10명 중 3명은 해당 지역을 떠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이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115곳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0년부터 지난 7월까지 특공 수분양자는 8,318명, 현 재직자는 7,581명이었습니다.


하지만 현 재직자 중 30%인 2,277명은 인사 발령 등으로 해당 지역을 떠난 상태였습니다.


또, 특공 분양을 받고 1년 내 퇴직한 직원은 46명이었으며 이 중 16명은 6개월 내 퇴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