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운전자보험 보험료 '뻥튀기' 들통…다음달 시정 09-26 12:38


주요 손해보험사의 운전자보험 피해자 부상치료비 특약 보험료가 과도하게 산정된 사실이 금융당국 검사에서 확인됐습니다.


금융계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DB손해보험과 삼성화재, 현대해상 등 6개 손해보험사에 운전자보험 피해자부상치료비 특약 보험료율을 시정하고 다음 달부터 이행하라고 최근 권고했습니다.


금감원 관계자는 "운전자보험 계약자가 필요 이상으로 부담한 보험료는 매달 몇천원 수준이지만 전체 계약자를 합치면 작지 않은 규모"라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