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추석 연휴 전통시장 활기…큰 일교차 유의 09-19 13:49


[앵커]

추석을 앞두고 전통시장에는 모처럼 활기가 돌고 있습니다.

오늘은 대체로 구름만 지나는 날씨가 예상되지만, 추석 당일에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하윤 캐스터.

[캐스터]

제가 이렇게 서 있는 게 방해가 되지 않을까 싶을 정도로 정말 많은 분들이 전통시장을 찾고 있는 모습입니다.

고소한 전 냄새가 발길을 자꾸만 이끄는데요.

모처럼 상인들의 얼굴에도 웃음꽃이 잔뜩 피어났습니다.

코로나19의 유행 속에 두 번째 맞는 추석 연휴입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서 전통시장 매출이 많이 줄었고요.

특히 수도권은 장기간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유지되면서 자영업자들이 힘든 시간을 견디고 있습니다.

이번 추석 연휴에는 전통시장을 찾으셔서 명절 음식 준비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22일까지 전국 전통시장 주변 도로에 최대 2시간 주차가 허용되는 만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도 하늘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날씨로 인한 불편함은 크게 없겠습니다.

한낮기온 서울은 27도, 전주와 광주는 29도로 다소 더울 텐데요.

하지만 해가 지면 바람이 금세 서늘해지는 만큼 크게 벌어지는 일교차에 대비해서 얇은 겉옷을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추석 당일인 화요일은 전국에 비가 한 차례 지나겠습니다.

그래도 구름의 이동 속도가 빨라서 오후에는 비가 대부분 그치겠고요.

일부 지역은 구름 사이로 보름달을 확인할 수 있겠습니다.

중부지방과 호남지역은 연휴 마지막 날인 수요일에도 비 예보가 들어 있는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풍성하고 행복한 한가위 연휴 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망원시장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