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추석 연휴 20만 명 방문…제주 방역 초비상 09-18 17:27


[앵커]

제주도는 이번 추석 연휴에만 20만명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면서 코로나19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연휴 첫날, 제주 상황은 어떤지 현장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신예원 캐스터.

[캐스터]

네, 제주 함덕 서우봉 나와 있습니다.


이곳 서우봉은 제주 유명 관광지인 함덕 해수욕장 바로 옆에 위치해있는데요.

탁 트인 바다를 따라 둘레길이 조성돼 있어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장소입니다.

곳곳에서 사진을 찍는 가족 단위 방문객들은 물론, 친구와 연인들도 눈에 띄고요.

인근 캠핑장을 찾는 분들도 볼 수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관광객이 많이 찾는 곳이다 보니,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는데요.

제가 이곳을 한번 돌아보니까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은 대체로 잘 지켜지고 있는 모습입니다.

이번 추석 연휴에만 제주에는 20만 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제주도는 올해 추석 연휴가 코로나19 확산의 중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고 방역에 총력을 쏟고 있습니다.


거리두기 4단계를 유지한 채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하는데요.

공항과 항만의 방역을 강화하고 공항 내 선별진료소 인력도 추가로 배치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최소 인원으로 고향을 방문해 줄 것과 출발 전 진단검사를 반드시 받아달라고 강력하게 권고하고 있습니다.

모두의 안전한 추석 연휴를 위해,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역수칙은 철저하게 지켜주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함덕해수욕장에서 연합뉴스TV 신예원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