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자폐증 호주 세살배기…집 근처 강가서 나흘만에 구조 09-07 15:13

(서울=연합뉴스) 호주에서 세 살배기 남아가 260만㎡(약 78만6천500평) 넓이의 광활한 농장지에서 실종된 지 나흘만에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6일 호주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에 따르면, 지난 3일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주 시드니에서 북쪽으로 208km 떨어진 싱글톤 지역 인근 푸티의 한 가족 농장에서 실종됐던 세 살배기 남아가 이날 아침 수색 헬리콥터에 의해 발견됐습니다.

자폐증이 있는 앤서니 엘팔락은 지난 3일 오전 실종돼 그의 가족이 소유한 263만㎡에 달하는 광활한 지역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수색 작업이 벌어졌는데요.

앤서니는 6일 오전 집에서 3~4km 떨어진 강가에서 구조 헬기에 의해 최초로 발견되면서 극적으로 구조됐습니다.

앤서니의 부모·가족·친지들은 아이의 생환을 믿을 수 없는 '기적'이라고 기뻐하면서 경찰과 응급구조대의 헌신적인 활동에 감사를 표했습니다.

아이의 수색 과정에 몇몇 의심스러운 정황은 드러나기도 했으나 상세한 실종 경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박혜진·남궁정균>

<영상: 로이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