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윤희숙, 부친 세종시 땅투기 의혹에 "저 자신 벌거벗겨 조사받겠다" 08-27 16:55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은 27일 부친의 세종시 땅 투기 관여 의혹과 관련해 "저 자신을 벌거벗겨 조사를 받겠다"라고 말했습니다.

윤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을 비판한 여권 인사들을 겨냥해 "제가 죄가 없거든 제발 사악한 음모와 날조된 거짓 선동만으로 남을 음해하고 대한민국을 좀 먹으며 승승장구해온 저들을 정치판에서 몰아내달라"며 이같이 밝혔는데요.

특히 이재명 경기지사 캠프 선거대책위원장인 우원식 의원, 수행실장인 김남국 의원 등을 일일이 거명하며 "이 음해에 가장 앞장선 것은 무엇을 의미하나. 이 모의의 꼭대기에는 누가 있나. 캠프의 우두머리 이재명 후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제가 무혐의로 결론 나면 이재명 후보도 당장 사퇴하고 정치를 떠나십시오"라고 목소리를 높였는데요.

윤 의원은 "지금 저 자신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수사 의뢰를 한다. 공수처가 못하겠다면 합동특별수사본부(합수본)에 다시 의뢰하겠다"며 "법적·사회적 방패를 내려놨으니 평범한 시민이 받는 수사를 받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윤 의원은 이날 부친의 자필 편지를 공개했는데요. 편지에서 윤 의원의 부친은 "문제가 된 농지는 매각이 되는 대로 그 이익을 전부 사회에 환원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윤희숙 의원 페이스북>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