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폭언·격무 시달리다 극단 선택한 경찰관 순직 인정 08-04 21:31


상관의 폭언과 격무에 시달리다 극단적 선택을 한 경찰관에게 순직이 인정됐습니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지난해 극단적 선택을 해 숨진 평택서 소속 A경감에 대해 최근 인사혁신처가 공무상 사망을 인정해 순직 처리됐다고 밝혔습니다.


A경감은 지난해 10월 17일 평택서 인근 한 아파트에서 극단적 선택을 했고, 이후 경기남부경찰청의 감찰을 통해 A경감이 상관들에게 과도한 질책을 받고 격무에 시달린 사실이 파악됐습니다.


순직 인정에 따라 A 경감은 경정으로 1계급 추서되고 유해는 유족 동의에 따라 국립 현충원에 안장될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