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한 시간 자고 목쉬고…김연경, 28득점으로 4강행 견인 08-04 16:31

(서울=연합뉴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4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부 8강전에서 터키를 세트 스코어 3-2(17-25 25-17 28-26 18-25 15-13)로 꺾으며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9년 만에 4강에 올랐습니다.

한국 선수들은 붉어진 눈으로 포효했고, 터키 선수들은 코트에 누워 굵은 눈물을 쏟았습니다.

전력상으로는 세계랭킹 4위 터키가, 13위의 한국을 앞섰는데요. 한국은 김연경을 필두로 승부를 5세트까지 끌고 갔고, 마지막 세트에서 터키 리시브 라인을 흔들며 극적인 승리를 거뒀습니다.

팀 최다인 28점을 기록한 김연경은 이날 승리를 거두고 기자들과 만나 "올림픽 개막 전엔 누구도 우리의 준결승 진출을 예상하지 못했을 것"이라며 "하나의 팀이 돼 4강 무대를 밟아 기쁘다"라고 쉰 목소리로 소감을 밝혔는데요.

그는 "밤 10시에 침대에 누웠는데 잠이 안 와서 계속 뒤척였다"며 "한 시간 정도 잤다"고 고백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박혜진·서정인>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