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내일 밤까지 전국 요란한 비…밤낮 찜통더위 계속 08-01 15:48


[앵커]

오늘, 내일 밤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요란한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온은 다소 내려가겠습니다.

습도가 높아서 밤낮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릴 텐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강지수 캐스터.

[캐스터]

휴일에는 아무래도 미뤄뒀던 바깥 활동을 하는 경우가 많으실 텐데요.

후텁지근한 날씨에 비 소식까지 있어서 많은 불편함이 예상됩니다.

현재 서해상을 통해서 비구름이 유입되고 있고요, 점차 내륙으로 확대가 되겠습니다.

비가 내리는 동안 소강상태를 보이는 지역이 있겠지만 내렸다 그치기를 반복하면서 내일까지 이어지겠습니다.

특히 충청 이남과 강원지역은 국지적으로 비구름이 발달하면서 시간당 50mm 안팎의 강한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이번 비는 지역별로 강수량 차이가 크겠는데요.

오늘 많게는 100mm 이상의 폭우가 내리는 지역이 있겠고요.

동해안과 경남 남해안 지역은 5~40mm, 그 밖 전국은 20~70mm가 예상됩니다.

곳곳에서 돌풍과 벼락을 동반해서 요란하게 쏟아질 텐데요.

연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면서 물가를 찾는 분들이 많으실 겁니다.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작스럽게 늘어날 수 있는 만큼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처럼 전국이 흐리고 비구름의 영향으로 오늘 일부 지역은 어제보다 기온이 다소 떨어지겠습니다.

현재 기온 서울은 25도 안팎에 머물러 있는데요.

하지만 습도가 높은 탓에 체감상 느껴지는 더위는 더 심하고요, 후텁지근합니다.

월요일인 내일도 전국에 비가 내리겠고요, 소나기가 내리는 날들이 많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