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러시아 다목적 모듈 '나우카' 도킹 후 45도 기울어…정상 되찾아 07-30 16:07

(서울=연합뉴스) 러시아의 다목적 과학·연구 실험실 모듈 '나우카'(과학)가 발사된 지 8일만인 29일 오후 지구 400㎞ 상공 궤도의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도킹했습니다.

그러나 도킹 뒤 갑작스럽게 추진엔진이 재점화하면서 ISS가 정상 자세보다 45도가량 기울었으며 다른 모듈의 역추진 엔진을 긴급 가동해 정상을 되찾았습니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이 사고로 30일로 예정된 보잉사 유인캡슐 'CST-100 스타라이너'의 ISS행 무인 시험비행을 연기했습니다.

지난 21일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프로톤-M' 로켓에 실려 발사된 나우카는 이날 오후 1시 29분(세계표준시)께 ISS 본체이자 주거용 모듈인 러시아의 '즈베즈다'(별)에 도킹하는 데 성공했는데요.

하지만 도킹 뒤 3시간 만에 나우카의 추진 장치가 "의도하지 않은 상태에서 갑자기 가동돼 우주정거장을 정상 자세에서 45도 기울게 했으며" 지상관제소에서 ISS의 균형을 잡기 위해 즈베즈다의 추진 엔진을 긴급 가동했다고 NASA는 밝혔습니다.

NASA는 나우카 모듈의 추진 장치가 의도치 않게 가동된 이유를 아직 확인하지 못했으며, 원인 규명을 위해 스타라이너의 무인 시험비행을 적어도 내달 3일 이후로 연기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박혜진·최수연>

<영상: 로이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