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남자배구 삼성화재, 방역수칙 위반 선수에 중징계 07-29 12:44


18명의 무더기 확진자가 나온 남자배구 삼성화재가 '슈퍼 전파자' 선수에게 출장 중지와 연봉 삭감 중징계를 내렸습니다.


삼성화재는 오늘(29일) 코로나19 방역 수칙 위반으로 팀 내 집단 감염을 초래한 선수에 대해서 정규리그 36경기 중 30경기 출장 정지로 자체 징계를 내렸습니다.


또, 올 시즌 연봉을 전액 삭감하기로 했습니다.


함께 방역 수칙을 위반한 KB손해보험의 선수는 정규리그 6경기 출장정지와 제재금 1천만 원의 구단 자체 징계를 받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