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단독] 보건소서 외국인 확진자 난동…공주~서울 무단이동 07-29 12:28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외국인이 보건소에서 난동을 피우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서울 관악구청 등에 따르면 어제(28일) 오후 관악구 보건소에서 가나 국적 30대 남성 A씨가 춤을 추고 노래를 부르는 등 난동을 부리다 출동한 경찰관에게 제압됐습니다.


A씨는 지난 9일 확진 판정받아 공주의료원 생활안전치료센터에 입소했는데, 퇴원 재검사를 받은 후 결과가 나오기 전 서울 관악구로 이동했습니다


A씨는 재검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고, 다시 공주국립의료원으로 옮겨졌습니다.


A씨가 이동하는 과정에서 접촉자가 있었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