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박수현 "통신선 복원은 출발선…최종 목표는 비핵화" 07-28 12:27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남북 간 통신연락선 복원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재개를 위한 가장 낮은 단계의 조치라고 평가하면서 "이제 출발선에 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 수석은 라디오 인터뷰에서 이번 조치로 문재인 대통령 임기 내 남북 정상회담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생긴 것이냐는 질문에 "그렇게 되면 좋겠다"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박 수석은 "최종 목표는 비핵화가 아니겠나"라며 화상회의 시스템 구축 등 "합의가 가능한 징검다리를 놓아가겠다. 남북 정상회담도 하나의 징검다리"라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