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제주 중학생 살해범 검찰송치…마스크·모자로 얼굴 가려 07-27 17:51


과거 동거녀의 중학생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48살 백광석과 공범 46살 김시남이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오늘(27일) 오후 1시쯤 제주동부경찰서에서 모습을 드러낸 백씨와 김씨는, 신상공개가 결정된 상태였지만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렸습니다.


마스크를 내려달라는 취재진 요청도 듣지 않았습니다.


백씨는 "계획범행임을 인정하느냐", "유족에게 할 말이 없느냐"는 질문에 "죄송하다"고만 답하고 호송차에 올랐습니다.


김씨도 마스크를 벗어달라는 요청에 안 된다며 짜증 섞인 반응을 보인 채 묵묵부답으로 일관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