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日 톱가수, '군국주의 상징' 기미가요 불러 07-24 10:49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일본의 정상급 가수 미샤가 '군국주의 일본'을 상징한다는 논란이 있는 '기미가요'를 불렀습니다.


기미가요는 태평양 전쟁 후 폐지됐다가, 1999년 일본의 국가로 법제화됐지만, 여전히 논란의 대상인데요.


일본 내에서도, 기미가요는 일왕의 치세가 영원히 이어지길 기원한단 점에서 군국주의를 상징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