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서울 35.9도 올 들어 최고…밤에는 열대야 07-22 20:24


'염소 뿔도 녹는다'는 절기 '대서'인 오늘 그 이름값을 톡톡히 했습니다.

오늘 한낮에 서울이 동작구는 37.8도까지 올랐고요, 경기 고양 덕양구에서는 38.5도까지 치솟았습니다.

전국이 뜨거운 열기 속에 갇혔는데요, 폭염특보도 강화됐습니다.

서쪽 대부분 지역은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고요, 강원 많은 지역으로도 폭염경보 발효 중입니다.

특히 동풍이 태백산맥을 넘으면서 서쪽 지역이 더 뜨거웠습니다.

이번 주 서울을 비롯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36도 이상의 심한 폭염이 이어집니다.

밤에도 열기가 식지 않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25도를 웃돌면서 주로 대도시와 해안가를 중심으로 열대야가 예상됩니다.

내일 아침 서울 26도, 대구 24도, 제주 26도로 시작하겠고요.

한낮에는 서울 36도, 청주 36도, 전주와 광주 36도로 서쪽 지역에서 폭염이 더 심하겠습니다.

당분간 비 소식 없이 오늘 같은 극심한 폭염이 이어지겠습니다.

모레는 서울에서도 37도를 넘기기도 하겠는데요, 온열질환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