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청해부대 82% 초유의 집단감염…301명 중 247명 확진 07-19 09:34

(서울=연합뉴스) 아프리카 해역에 파병 중인 청해부대 34진 문무대왕함(4천400t급) 승조원의 82%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됐습니다.

승조원 전원이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상태에서 우려했던 대로 사실상 거의 모든 인원이 감염된 것으로 확인되면서 단일 공간에서 발생한 유례 없는 집단감염으로 기록될 전망입니다.

19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한국시간) 기준 청해부대 34진 승조원 179명이 추가 확진되며 누적 확진자는 247명이 됐습니다.

지난해 2월 군내 최초 확진자 발생 이후 최대 규모로 기록될 전망입니다.

나머지 50명은 음성, 4명은 '판정 불가'로 통보받았다고 합참은 전했습니다.

지난 15일(집계일 기준) 최초 확진자가 확인된 이후 현지 보건당국에 의뢰한 전수검사 결과 승조원 전체 301명의 82.1%가 양성으로 확인된 것인데요.

사람에 따라 코로나19 잠복기가 긴 경우가 있고 승조원 전원이 백신 미접종 상태인 데다 감염병에 취약한 '3밀(밀접·밀집·밀폐)' 환경의 함정 내에서 지낸 점을 고려하면 음성 및 판정 불가 인원 중에서도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이 큰 상황입니다.

청해부대 34진 부대원들은 군 수송기를 이용해 이르면 20일 오후 늦게 서울공항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황윤정·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